1. 서민 경제 정책이라고 하면서 환율 조정이나, 경제 개입을 중단하라.



이 동영상을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결국, 이명박 정부의 행동은 외국에게 돈을 퍼다 주는 것이고, 서민 경제를 2중 3중으로 박살내는 것이라는 생각 밖에 안듭니다.

단순하게 말하면, 기업 경제를 활성화 시키겠다고 환율을 올리다가 다시 내리고 그런 짓을 반복하면서 외화를 낭비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외국인 투자자들은 빼먹을 건 다빼먹고, 기업들은 수출에만 신경을 쓰고, 국내 사정은 악화만 될 뿐입니다.

FTA를 통해서 싼 가격에 물건들을 수입해 온다고 하지만, 한우 농가는 망하고, 중소기업도 도산하고 있습니다.
결국, 미국의 노예로 전락하는 것입니다. 제발, 근시안적인 계획으로 5년을 망치지 마십시오.



2. 촛불 집회를 비하하고 폄하하지 말아라.

촛불집회가 백수들이나 와서 노는 집회이고, 학생들은 선동되서 간다는 쓰레기 같은 소리를 자주 하고 있습니다.
거기에다가, 대부분의 언론들도 촛불 집회를 비판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명분은 있으며 더 이상 국민과 소통을 안하려고 하는 정부에 대한 적극적 반발이라고 생각됩니다. 저도 학생이며, 촛불 집회는 명분이 있는 싸움이라고 생각합니다. 민주화 운동도 그당시 빨갱이들의 집회라고 불리워졌지만, 후세에 민주화를 이룬 운동이라고 높게 평가되고 있습니다. 그것과 다름없다고 생각합니다.

70년 대식 불도저가 21세기의 정보 네트워크를 어떻게 무너뜨릴 수 있는지 참 궁급합니다. 언론 탄압과 인터넷 실명제를 통한 제어가 과연 성공할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Big Brother가 언제까지 버티나 궁금합니다.

촛불 집회의 명분은


이 두개의 동영상이 현 정부의 태도를 잘 표현한다고 생각합니다.
영국에서 일어 났던 사건과 거의 일치합니다. (17년 후)
그리고, MBC뉴스에게 정부가 선동하지 말라는 말을 할 정도입니다.(위의 동영상)

광우병 제거 95%의 신뢰도를 보장한다는 미국소를 누가 먹습니까? 5%는 나가 죽으라는 것으로 밖에 생각 안됩니다. 저는 이런 정부의 잘못된 행동을 막으려고 한 촛불 집회를 강력히 옹호합니다.

3. 언론을 탄압하지 말아라.


언론 탄압 YTN에서 일어난 일처럼, 정부는 통제를 하려고 합니다.

인터넷 실명제를 통하여 정부에 방해되는 사람들을 제거 할 수 있는 방법도 제시하였습니다.
옥션  개인 정보 유출 사태나, 기타 주민등록번호 유출 사태를 통해 실명제의 의미는 없어졌습니다.
실명제를 하여도, 가짜 주민등록번호나, 도용된 주민등록번호로 만들어진 아이디가 판을 칠 것입니다.
인터넷은 누리꾼의 세상입니다. 정부가 그것까지 건드리는 것은 문제가 있습니다.

다음 뉴스에 조중동 및 여러 신문들이 뉴스공급을 중단하기로 하는 등, 다음에 대한 탄압이 심해집니다. 조중동은 보수 언론이라서 그렇다고 쳐도, 다른 신문사까지 뉴스 공급을 중지한 것은 분명한 정부의 개입입니다.

Comments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늘 조중동의 기사중 하나가 눈길을 끌었습니다.

내장 30cm씩 잘라 조직 검사를 하겠다는 내용입니다.
SRM을 구분할 수 있는 파이어스 패치를 찾아내서 그 부분이 있으면, 전량 반송하겠다는 내용입니다.
하지만, M모 뉴스에서 나온 것처럼 수의학 교본에 파이어스 패치는 소장 끝 부분(SRM 지역)에만 있는게 아닌 전 지역에 조금씩 분포를 하고 있다는게 나와있습니다.



즉, 반송 주장을 해도 받아 들여지지를 않는 것입니다.
거기에다 파이어스 패치가 4군데 이상 발견되면 반송을 한다니 너무 허술한 광우병 대책 체제입니다. 영국에서도 그런식으로 허술하게 했다가 많은 사람들이 광우병에 걸리자, 아예 0.001%의 확률이 있는 것이라도 다 못 쓰게 했습니다.

웃기지 않습니까?

구분도 어렵다는 파이어스 패치를 그것도 4군데 이상이라면 할 말 없는 것입니다.
그리고, 95%이상의 신뢰도라면, 5%를 먹은 국민들은 그냥 다 죽으라는 것입니까?
운 안좋아서 다 죽으라는 것입니까?


참고 자료 : 이걸 보시면 이해가 아주 빠르실 것입니다. - 우리 정부와 같은 행동!
 

Comments

※학생들이 촛불 시위 참여시 퇴학 위협

http://kr.news.yahoo.com/service/news/shellview.htm?linkid=4&articleid=2008052214331974524&newssetid=1331



집회 참여는 자유의사 아니었던가?

그런데 왜 학생을 참여 못하도록 이딴 짓거리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망할대로 망한 한국 입시제도를 이용해 학생들을 구속하려는 것이 아닌가라는 생각만 들뿐입니다.

거기에다 새로운 입시문화를 구축하겠다던 이명박의 말은 없어지고, 예전의 살벌한 교육제도로 들어간 것 같습니다. 학생의 자유는 없고, 단지 획일화를 통한 세뇌만 있는 것 같습니다.

거기에다 수업시간에 강제로 연행해가고,
내용 확인을 할 수 없다는 문자 메세지를 어떻게 해서 추적을 해서 선동자들을 잡고,
할 말이 없는 상황들이 자꾸 연출됩니다.

이글루스나 티스토리에서는 수많은 글들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지금은 전경의 강력 진압이 문제가 있다는 쪽입니다.

http://anigloo.egloos.com/1914299

전경들은 방패로 얼굴을 내민뒤 가운데 손가락을 올리면서 히히덕 거리고 있고,
시민들은 분노하고 있습니다.

먼저 공격하지도 않았는데 달려들고, 무기도 없는 시민들을 방패로 내려찍어 과다 출혈로 쓰러지고........

다행히 이런 내용은 여러 블로그와 몇 몇의 포털을 통해 알려질 수 있었습니다.
예전 광주 민주화 운동 때와 다를 바 없던 일이 서울에서 일어 나고 있습니다.
언론 통제를 계속하고 있으며, 촛불시위를 하는 사람들은 모두 불법, 폭력 시위자라고 덮어 씌웠습니다.
하지만, 언론을 아무리 통제해도 인터넷을 통해 퍼지는 실시간 소식들은 막을 수가 없었습니다.
24시간 카메라를 통해 올라오는 동영상들은 동영상 사이트에 올라왔고, 그건은 퍼가기를 통해 쉽게 확산될 수 있었습니다.

이명박, 전경을 수족처럼 부린다고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학교도 마찬가지입니다. 자기의 낙하산 인사를 교육부에 앉혔는데 학교나 시위현장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제데로 컨트롤도 못하는 것입니까?

이명박, 제대로 하십시요. 전경 철수 시키고, 합법 집회나 시위를 불법으로 둔갑시키지 마십시요.

당신이 하는 짓은 인터넷으로 다 퍼집니다. 인터넷 종량제로 그것을 막을 것이라는 생각은 하지도 마십시요. 넷티즌들이 회사를 설립할것입니다.

'일상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방문자 수가....  (0) 2008.06.18
이명박 정부의 인터넷 검열이 시작되었다.  (0) 2008.06.06
촛불 집회의 정당성은 있다.  (0) 2008.06.01
에반게리온 : 서 초회한정판 도착!  (0) 2008.06.01
이올린 인증  (0) 2008.05.29
올블로그 인증  (0) 2008.05.29
믹시 인증  (0) 2008.05.29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