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보우님의 도움을 받아 +_+ 질렀습니다~~~
더이상 COH 패키지 보면서 하악 거릴 일도 없군요. 전 이제 정돌이니까요...!
steamCOH

이제 피씨방가서 깔고 플레이만 하면 모든게 해결 됩니다.
흐음 그런데, 게임 목록이 상당히 빈약하네요. 계정 하나 털린 이후로 게임 구매도 힘들어졌습니다. 뭐 그전 계정에 있던 게임들이 산화됬는데 그 게임들을 다시 구매하기에는 돈이 아깝고, 새 게임을 구매하자니 너무 비싸고... 고전게임들을 주로 사 놨었는데 말입니다...

// 1만 5천원 정도면 상당히 싸게 산거죠 저건...

Comments

이제 모니터 한대가 남아돌지 않게 되었습니다. ㅇㅅㅇ

이 흰놈이 요번에 왔습니다. 대충 판매가 8800원, 상당히 큽니다.


옥션에서 경매를 할 때마다 입찰을 하고, 구매를 해왔던 것이 모이고 모여서 컴퓨터 한대가 되었네요.
펜3 833Mhz와 SD 램 128MB, 약 4기가짜리 하드, 집에 굴러다니는 랜카드와 MX440, 펜4용 파워 서플라이, 40x CD 롬 드라이브로 대충 2~3만원 사이에 맞춘거 같습니다. 컴퓨터 할 때마다 발이 허전했는데 더이상 그럴 일도 없겠군요. 이거 눞혀놓고 받침대(!)로 쓰면 딱일 것 같습니다 ㅎㅎ...

// 일단 귀찮아서 크노픽스 리눅스로 컴퓨터 돌리고 있습니다. 뭐 전반적인 상태는 이상무!
// 흠 근데 펜3용 파워하고 펜4용 파워가 이렇게 크기 차이가 나는 줄 몰랐습니다. -_-; 제길 저 큰 케이스에도 안들어가요. 전산부실에가서 몰래 바꿔치기 해야할 것 같네요.

Comments

헐퀴...? 에어 스프레이를 2개나 시켰다니... (내 돈...ㅠㅠ)

이게 타겟 그래픽카드인 8600gt와 쿨러...

쿨러와 함께 써머 구리스가 와서 그걸로 처리했습니다. (그러면 서머구리스 5천원 치는 왜 샀지...?)

장착완료!

밑에것이 원래 쓰던것, 교체한게 심히 마음에 안듭니다. 밑에 것 크기 정도 되야 제대로된 쿨링이 될 텐데 말입니다.



이제 컴퓨터에 장착할 일만 남았습니다.

Comments

스트럼과 함께 갔다왔어요.

강남역에서 내려서 교보문고까지 걸어갔습니다. 그리고, 교보문고에서 학교 부교재 및 자습서를 좀 샀습니다.

// 근데, 제가 사려던 제로의 사역마3권은 없더군요. (ㅠ) 뭐 안사도 그만이지만 그냥 내용이 궁금한데...

대충 10만원 남짓 썼습니다. 제가 읽고 싶었던 웹 2.0 관련 서적 위키노믹스 빼고는 모두 학교 공부에 관련된거네요. 이거 다 끝내야겠죠. ㅇㅅㅇ... 빨리 그리고 제대로...

이게 산 물품들...


// 이거  3달안에 끝낼 수 있을까요?

'취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반게리온 : 파 예고 영상  (0) 2009.04.02
P90을 숭배하게 생김  (0) 2008.11.19
용산 탐험기 - 간단하게 한 바퀴  (0) 2008.10.04
XXX홀릭 엔딩 - 하루살이  (0) 2007.09.08
SPACE WARP 5000  (1) 2007.05.05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