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불매운동가에게 이런 질문을 했다고 치겠습니다. (그리고 이 질문의 답은 예 또는 아니오로만 선택을 해야합니다.)
" 당신은 한 회사의 파산을 부추기는 불매운동 하는 것을 지지하십니까?"

1. 네
2. 아니오

1번을 선택하셨다면, 당신은 한 회사를 파산시킬려고 하는 악한이 됩니다. (불매운동에 대해 공격이 가능해집니다.)
2번을 선택하셨으면, 당신은 불매운동을 반대하는 사람이 됩니다. (뜻의 왜곡을 통해 원하던 바를 성취한 것입니다.)

이 질문 자체가 질문자가 원하는 결과를 내게 하고 있습니다. 이걸 선택하나 저걸 선택하나 둘 다 부정적인 결과를 내게됩니다. 과연 이런 질문을 어떻게 처리해야 할까요?

그냥 질문 자체를 무시하거나, 그 질문의 오류를 지적하는 것입니다.
불매운동의 목적은 "한 회사의 파산을 부추기는" 것이 아니다.라고 밝히면 됩니다.
// 가정 조건이 거짓 혹은 왜곡 됬다는 것을 지적하는 것이 제일 좋은 방법입니다.
하지만, 많은 분들이 그런 소리를 안하시고 이런 함정에 빠져버립니다. 뭔가 안타까울 뿐이죠.

'일상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간의 두 얼굴을 봤습니다.  (0) 2009.04.21
로드뷰 좀 쩌는 듯...  (0) 2009.04.20
미네르바의 무죄 소식.  (0) 2009.04.20
물리 선생님 자비 좀...  (0) 2009.04.19
두통 =ㅅ=...  (0) 2009.04.19
살려줏메...  (0) 2009.04.18
20만 히트 쳤군요.  (2) 2009.04.14

Comments